실시간 베스트

      연재 작품

      홈 > 작품 > 연재작품 >

      Plus+작품

      1/20 prev next

      ㆍ총 작품수 : 227,530 편  
           ~   
      • 날짜순
      • 조회순
      • 선작순
      • 추천순
      • 편수

      [패러디] [하이큐] X10(엑스텐) [34]

      인기작가 : 베스트 지수 100,000이 넘은적이 있는 작가 시로이타| 2021.09.18 10:37

      삶의 전부를 잃은 소년은 공허했다. 다시 일어서기까지, 그는 회색으로 비었다. 하이큐 / 아오바죠사이 / 양궁 선수 남주 / 3학년 / 담담 / 안 지름작 / 일상청춘스포츠학원성장치유물(이고 싶음) * 틈틈이 수정합니다 * 표지 출처: 男の子 님 프리아이콘 * 루트(NL)는 작가가 솔..

      선호작 등록 보기

      조회: 177,772 선작: 3,402 추천: 3,824

      [BL][로맨스] 나의 구원자에게 [18]

      봄나드리| 2021.09.18 10:37

      최원준(24) : 배우공, 곰공, 무덤덤공, 츤데레 공, 미남공, 다정공, 헤테로공 김민철(24):폭력공, 호랑이공, 입덕부정공, 싸가지공, 입덕부정공, 까칠공 유현(24):미인수, 폭스수, 짝사랑수, 매니저수 수의 여우짓은 10화 초반부터 진행됩니다. 취향맞음 같이 달려요. #재회물#구원물#..

      선호작 등록 보기

      조회: 1,369 선작: 68 추천: 46

      [패러디][패러디] [블리치] 공중누각(空中樓閣) [1]

      꼴볼견| 2021.09.18 10:36

      5번대 대장 아이젠 소스케, 5번대 3석 시바 이치고. 그리고, 110년 전에 추방 당한 영혼들. [쿠로사키 이치고 중심 / 주요 캐릭터의 붕괴 / 원작파괴?]

      선호작 등록 보기

      조회: 0 선작: 0 추천: 0

      [패러디][패러디] [뱅드림] 밴드 합니다? [11]

      바라밤바| 2021.09.18 10:34

      성은 한, 이름은 세진 그는 한국인 아버지와 일본인 어머니 사이에서 태어났다. 하지만 5살에 그의 부모들은 그를 고아원에 버리고 그는 고아원에서 생활하면서 생긴 친구4명과 같이 독립하여 밴드를 하게 되는데... 비속어 주의/초보/비정기 연재/피드백 환영

      선호작 등록 보기

      조회: 745 선작: 18 추천: 6

      [로맨스판타지][로맨스판타지] 비구름에 핀 꽃잎 [3]

      다다한울| 2021.09.18 10:33

      꽃처럼 곱지만 태생적으로 병약한 대감집 외동딸 연희. 시간을 멈추는 능력을 지닌 비운의 세자 운. 비가 오던 날 처음 마주친 둘은 얼마 후 복수를 위한 혼인에 아무것도 모른채 강제 희생된다. 시간이 지날수록 운은 마음을 열고 다가서려 하지만 연희는 더더욱 밀어내려고만 하는데…. ..

      선호작 등록 보기

      조회: 15 선작: 5 추천: 1

      [로맨스판타지][로맨스판타지] 월궁에는 시간여행자가 산다 [1]

      사잎| 2021.09.18 10:26

      표식 하나로 세상의 주인이 될 수 있는 세상. 그곳으로 회귀했다. 신월제국의 시간여행자, 채송의. 대제학의 유일한 여식이자 제국의 주인이 될 운명인 동일 표식을 갖고 있다. 그런데 오자마자 떠오르는 기억은 죽음 뿐..!? 가뜩이나 곧 있으면 혼례식이라는데.. 정혼..

      선호작 등록 보기

      조회: 3 선작: 1 추천: 0

      [로맨스판타지][로맨스판타지] 새언니를 이혼시키겠습니다? [12]

      팝콘판매중| 2021.09.18 10:26

      빙의했는데 하필이면 고구마밭 소설 속 악녀 시누이 샬롯에 빙의했다. 제국에서 제일가는 부자이면 뭐하나. 이대로 가다간 멍청한 오빠가 쫄딱 말아먹을 집구석에서 손가락 빠는 것은 시간문제인데. 주인공인 새언니 메를린을 표독스러운 시집살이에서 탈출시켜야 돌아갈 수 있다. 그리고..

      선호작 등록 보기

      조회: 589 선작: 36 추천: 1

      [패러디][패러디] [원피스] 모험과 각오와 선택 (RE) [40]

      카페인괴물| 2021.09.18 10:24

      왜 이리 저를 동료로 받지 못해 안달인 건지. 그에 턱을 괴고 루피를 빤히 보다가 물었다. “왜 나를 동료로 받고 싶은건데?” “그야 너 무-지하게 강한 것 같고 재미있어 보이거든. 우시시싯.” 입에 음식을 잔뜩 물고서 환히 웃는 루피에게서 묘하게 이매의 향기가 났다. 그에..

      선호작 등록 보기

      조회: 14,818 선작: 257 추천: 244

      [패러디] [블리치]몽외지사 [13]

      벌새님| 2021.09.18 10:23

      블리치 단편 봐주세요 블리치 단편 봐주세요 아이큐 점프 No.19에 정발 수록. [회귀인듯 아닌듯/쿠로사키 이치고 중심/달팽이보다 느린 진행/월간연재/아직 프롤도 안 끝났다니 실화인가/원작 파괴/원작 설정 변경 많음/우정물] 원래부터 귀신에게서, 양아치들에게서 시달려 자라 ..

      선호작 등록 보기

      조회: 2,937 선작: 95 추천: 97

      [추리][공포] 자연의 월광 [1]

      명한하늘| 2021.09.18 10:21

      어둠 속 비밀들을 파헤치는 수색꾼이 나타나는 신세계가 펼쳐진다!! 해결사가 되기 위한 수색꾼. 음력 초닷새 무렵과 스무 닷새 무렵에 뜨는, 반달보다 더 이지러진 달, 편월. 삼월의 퇴색한 산야(山野)를 삭막하게 수놓은 창백한 월광(月光). 그 아래에 펼쳐지는 이야기들.

      선호작 등록 보기

      조회: 0 선작: 1 추천: 0

      [로맨스판타지][로맨스판타지] 여우구슬 [6]

      화색c| 2021.09.18 10:19

      너로인해 살았고 너로인해 강해졌다. 나의 모든 것인 여인 여월과 그녀를 사랑하는 월호... 그런 그녀를 앗아가려는 냉혹한 서준... 다시 태어나도 너의 향기로 나는 널 찾는다. 이 세상 끝에서라도 널 찾을것이다. 비련한 운명의 여인 여월과 백여우 월호의 절절한 사랑. 시간을 초월한..

      선호작 등록 보기

      조회: 19 선작: 3 추천: 0

      [BL][BL] 리스키 체리콕 [49]

      Seracs| 2021.09.18 10:18

      희귀한 형질을 타고나 페로몬 치료사로 일하는 루크 버넷은 형질 사회에서 덜떨어진 알파로 통하는 엔리케 하우저의 치료를 위해 고용된다. 속을 알 수 없는 치료사와 반항적인 환자로 시작된 관계는 엔리케의 러트를 거치며 예상치 못한 방향으로 비틀리게 되는데…. “원하는 게 뭡니까?..

      선호작 등록 보기

      조회: 13,468 선작: 295 추천: 956

      [퓨전][퓨전] [좀비] 렉카, 예거를 꿈꾸다 [67]

      인기작가 : 베스트 지수 100,000이 넘은적이 있는 작가 고공행진| 2021.09.18 10:17

      갑작스레 전 세계에 나타난 '균열'에선 인류를 위협하는 좀비 괴물들이 나타났다. 현대 무기는 전혀 통하지 않는 녀석들의 무자비한 공격 앞에 힘없이 문명이 무너져가던 어느날, 각 나라엔 영웅들이 등장했다. 훗날 예거라 불리는 이들은 인간으로선 도저히 사용할 수 없는 신묘한..

      선호작 등록 보기

      조회: 1,039 선작: 21 추천: 1

      [BL][스포츠] 세컨드 서브 [37]

      인기작가 : 베스트 지수 100,000이 넘은적이 있는 작가 김주정| 2021.09.18 10:17

      #스포츠BL #테니스 #라이벌 #대형견공(개조심) #츤데레공 #능력수 테니스계의 이단아 × 코트 위의 왕자님 잭 라일리는 지난밤 네모진 티브이 속 해설자와 아나운서가 나누었던 대화 내용을 곱씹었다. ‘에단 피츠, 더위에 약하고 최근 손목 부상을 입은 잔디 코트의 왕자...’ ..

      선호작 등록 보기

      조회: 4,860 선작: 188 추천: 281

      [판타지][로맨스판타지] 몽월지담 [56]

      카페인괴물| 2021.09.18 10:16

      높고 창연한 하늘을 헤엄치는 물고기들과 크고 힘찬 날갯짓을 하는 새들. 오묘한 빛을 뽐내는 초롱불들이 줄지어 늘어진 저잣거리에 모여 있는 인간과 인간이 아닌 괴이한 것들. 고운 물이 든 옷자락들 사이로 보이는 인간의 것이 아닌 신체가 보이기도 하고 처음 보는 모습의 음..

      선호작 등록 보기

      조회: 596 선작: 20 추천: 67

      close